••••

한가하게 따듯한 햇살을 즐길 수 있었던 지난주 오후..
더블 에스프레소의 진한 향이 아직도 코끝에 맴도는 듯 하다.
Tagged as : ,
Posted in : MISC at 2011.01.30 01:19
Currently 4 comments want to say something now?